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내포시대

내포신도시 1호 기업 ‘첫 삽’

한양로보틱스 착공식

2018.11.30(금) 08:51:34 | 도정신문 (이메일주소:ktx@korea.kr
               	ktx@korea.kr)

한양로보틱스(주) 내포공장 착공식에서 참가자들이 기념 삽을 뜨고 있다.

▲ 한양로보틱스(주) 내포공장 착공식에서 참가자들이 기념 삽을 뜨고 있다.


내년 6월 준공·가동 예정

도시첨단산단 활성화 촉진
    
내포신도시 ‘1호 기업’이 마침내 첫 삽을 뜨고 공장 설립 공사에 본격 돌입했다.
공사가 계획대로 진행되면 이 기업은 내년 6월부터 가동을 시작하는데 내포신도시 인구 유입과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산업용 로봇 제조업체인 ‘한양로보틱스(대표이사 강대충)’는 지난 16일 남궁영 도 행정부지사와 한양로보틱스 임직원 등 1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내포신도시 도시첨단산업단지에서 본사 및 공장 건립을 위한 착공식을 가졌다.
 
지난 1997년 설립한 한양로보틱스는 산업용 로봇인 자동취출로봇과 공장자동화시설을 전문적으로 생산·설계·설치하는 기업으로, 현재 인천에 소재해 있다.
 
연매출 200억 원을 달성 한 바 있는 이 기업은 삼성전자와 현재기아자동차 등 500여개 거래처를 보유하고 있으며, 국내·외 시장을 확장해 가고 있다.
 
내포신도시로의 이전은 지속적인 성장을 위한 대규모 설비 투자 필요성에 따른 것으로, 지난 2014년 8월 도와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한양로보틱스는 내년까지 내포 첨단산단 1만 6529㎡의 부지에 81억 원을 투자해 최첨단 산업용 로봇 제조 공장 및 설비를 구축한다. 내년 6월 공장이 준공되면 한양로보틱스는 생산량을 월평균 60대로 늘려 매출액도 30%가량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내포신도시 본사 및 공장에서는 신규 채용 직원 16명을 포함, 총 90명의 직원이 근무할 전망이다.
●투자입지과 041-635-3394
 
 

도정신문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