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남도 미디어

전체메뉴

시군뉴스

충남넷 미디어 > 생생뉴스 > 시군뉴스

서산시민들이 서산어(語)로 만든 오디오북 “열두 살 그 여름”이 나왔다

2020.08.09(일) 10:09:05서산시청(public99@korea.kr)

서산시민들이 서산어(語)로 만든 오디오북 “열두 살 그 여름”이 나왔다 사진

서산시민들이 서산어(語)로 만든 오디오북 “열두 살 그 여름”이 나왔다 사진

서산시문화도시사업단(이하 사업단)에서는 2017년 이후 진행해 온 서산컬쳐프로젝트의 세 번째로, 고윤미 작가의 동화책 “열두 살 그 여름”을 서산시민들의 목소리로 녹음한 오디오북을 완성하고 이를 8월부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사업단의 SNS를 통해 차례로 시민들에게 공개할 예정이다.
 
최근 표준어 중심의 교육정책과 젊은 층의 외래어 사용 등으로 인해 사투리의 사용빈도가 급격히 줄어들었고 특히 충청방언의 사용빈도는 5.8%로 매우 저조한 것으로 나타나 사투리 보존의 필요성이 대두된 실정이다. 이에 따라 사업단에서는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힘을 합쳐 서산의 사투리를 적극적으로 보존하는 것은 기본이고 아름다운 동화를 통해 사투리의 부정적 인식을 환기시키려는 목적으로 사업을 추진하였다.
 
소위 ‘스산말’로 된 첫 번째 오디오북의 원작은 지역출신 고윤미 작가의 동화 “열두 살 그 여름”으로, 이 작품은 한국전쟁시기 서산지역의 한 마을을 배경으로 전쟁을 겪으면서도 희망을 잃지 않고 살아가는 이곳 사람들의 이야기를 사투리 대사를 통해 잘 담아낸 것으로 판단하고 원작자를 포함한 추진위원회가 구성되어 이를 서산말로 오디오북화하기로 결정했다.
 
이후 공모전을 통해 현재 서산에서 살고 있고 또 서산사투리를 가장 잘 이해하고 표현할 수 있는 시민성우들 19명을 선발했다. 이후 다양한 연령대의 시민들로 구성된 아마추어성우들은 당시 마을 사람들의 구수한 사투리를 표현하기 위해 서로의 경험을 공유하고, 공감하면서 오랜 시간동안 진행된 오디오북 녹음에 적극 참여하여 작업을 성공적으로 완성시켰다.
 
사업단은 그 동안 시민들과 함께 서산의 문화자산들을 찾아 기록하고 이를 널리 알리고자 하는 서산컬쳐프로젝트를 지속해 왔는데 첫 번째 결실이 “서산 원도심 이야기”(2018년)이고 두 번째 “서산의 중고제 명창들”(2019년)에 이어 이번에 서산어(語)의 보존이라는 취지로 “열 두 살 그 여름”을 오디오북으로 만들어 드디어 8월부터 시민들에게 알리게 된 것이다.


담당부서
서산시문화도시사업단
041-668-8054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련 기관 사이트
[우: 32255] 충청남도 홍성군 홍북읍 충남대로 21

대표 전화 041-120

대표 팩스 041-635-3000

Copyright 충남넷 멀티미디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