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남도 미디어

전체메뉴

사는이야기

충남넷 미디어 > 사람세상 > 사는이야기

충남 예산 용궁리 백송 200년 수령의 천연기념물 제106호

2019.09.02(월) 09:42:23호미숙(homibike@naver.com)

예산 용궁리에 있는 수령 200년의 백송

추사 김정희선생이 중국에 갔다가 붓필통에 들여와
고조부 묘소 앞에 심었다고 합니다.

밑에서부터 세 가지로 아름다운 모양이어으나
두 가지는 말라 죽었고 현재는 한 가지만 남아 있습니다.

백송은 어릴때는 껍질이 담회색이었다가 40년이 지나야
큰 껍질 조각이 떨어지면서 특유의 하얀 빛깔을 보입니다.

한쪽에는 붉은 적송이 그 옆에 하얀 백송이 서로 어우러짐

태풍이나 폭풍이 불때면 쓰러지지 않도록
끈으로 묶어 고정한 상태입니다.

이 글은 충청남도 도민리포터의 글입니다. 충청남도 공식 입장과는 다를 수 있습니다.

충남 예산 용궁리 백송 200년 수령의 천연기념물 제106호/호미숙
예산 용궁리에 있는 수령 200년의 백송

추사 김정희선생이 중국에 갔다가 붓필통에 들여와
고조부 묘소 앞에 심었다고 합니다.

밑에서부터 세 가지로 아름다운 모양이어으나
두 가지는 말라 죽었고 현재는 한 가지만 남아 있습니다.

백송은 어릴때는 껍질이 담회색이었다가 40년이 지나야
큰 껍질 조각이 떨어지면서 특유의 하얀 빛깔을 보입니다.

한쪽에는 붉은 적송이 그 옆에 하얀 백송이 서로 어우러짐

태풍이나 폭풍이 불때면 쓰러지지 않도록
끈으로 묶어 고정한 상태입니다.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련 기관 사이트
[우: 32255] 충청남도 홍성군 홍북읍 충남대로 21

대표 전화 041-120

대표 팩스 041-635-3000

Copyright 충남넷 멀티미디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