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그래픽뉴스

도, 도시가스 요금 평균 12.6% 인하

2020.07.07(화) 09:35:10 | 도정신문 (이메일주소:ktx@korea.kr
               	ktx@korea.kr)


천안, 공주 등 제1권역 12.2% ↓
서산, 당진 등 제2권역 13.0% ↓

 
충남도가 올해 도시가스 소비자요금을 평균 12.62% 인하했다.

도는 최근 2020년도 도시가스 공급비용 조정을 위한 ‘충청남도 소비자정책위원회’를 열고 도시가스 요금 인하를 확정했다고 밝혔다.

도시가스 소비자요금은 정부에서 결정하는 도매요금(약 89%)과 시·도에서 1년 단위로 조정하는 공급비용(약 11%)의 합으로 산정된다.

이번에 확정된 소비자요금은 제이비 공급지역인 제1권역(천안, 공주, 보령, 아산, 논산, 금산, 부여, 서천)이 메가줄(MJ)당 1.9335원 인하(△12.19%)된 13.9334원이다.

미래엔서해에너지 공급지역인 제2권역(서산, 당진, 홍성, 예산, 태안)은 전년대비 메가줄(MJ)당 2.0019원 인하(△13.04%)된 13.3552원으로 결정됐다.

도 관계자는 이번도시가스 소비자요금이인하된 것에 대해평균 공급비용 대비 도매 요금이 하락한 영향이 컸다고 설명했다.

구체적으로 주택 난방용 소비자요금은 제1권역이 MJ당 17.2702원에서 15.6189원으로 9.56% 내렸고, 제2권역은 16.9972원에서 15.2727원으로 10.15% 내렸다.

산업용 요금은 제1권역이 MJ당 15.0258원에서 12.9371원으로 13.90% 내렸고, 제2권역은 14.4386원에서 12.3166원으로 14.70% 내렸다.

이번 도시가스 요금조정은 충남도가도시가스 요금 산정의 객관성과 공정성을 확보하기 위해 전문회계법인에 용역을 의뢰해 진행됐다.

이번에 확정된 공급비용은 7월 1일 사용분부터내년 6월30일까지 적용된다.

도 관계자는 “도시가스 공급비용이소폭 인상됐으나, 도매요금이큰 폭으로 하락해 소비자 부담이많이 줄었다”며 “도시가스안전관리 강화 및 서비스 향상에 철저를 기하겠다”고 말했다.
/에너지과 041-635-3465




 

도정신문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1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