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여행

국난의 시기에 중요한 요지였던 금산의 전투 이치대첩

2020.05.19(화) 15:04:28 | 초지일관 (이메일주소:skdlem23@naver.com
               	skdlem23@naver.com)

이 글은 충청남도 도민리포터의 글입니다. 충청남도 공식 입장과는 다를 수 있습니다.

이치에 맞게 행동해야 한다는 말이 있듯이 이치라는 단어는 참 중요합니다. 이치라는 지역명은 배티재라는 곳이었습니다. 금강 상류지역의 금산은 신라와의 전쟁에서 백제의 동쪽 경계를 막는 요충지로 백령성과 장대리 고분군, 수당리 유적, 창평리 유적을 통해 지방 통치체제가 자리잡았던 곳이라고 합니다. 
   국난의 시기에 중요한 요지였던 금산의 전투 이치대첩 1
 
비가 내리는 날 이치대첩지는 조금 다른 분위기였습니다. 마치 그날의 일을 보여주기라도 하려는 것과 같은 색다른 분위기의 공간입니다. 
 
국난의 시기에 중요한 요지였던 금산의 전투 이치대첩 2
 
이곳을 부르는 이름인 배티재는 한자로 이치라고도 부르는데, 산과 산을 연결하는 곳은 전략상 상당히 중요한 위치를 점하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국난의 시기에 중요한 요지였던 금산의 전투 이치대첩 3
 
아래 주차공간이 넉넉한 곳이니 주차를 하고 위로 걸어서 올라오면 됩니다. 금산군에서 완주군으로 넘어가는 이곳 이치에서는 임진년 7월에 큰 전투가 있었습니다.
 
국난의 시기에 중요한 요지였던 금산의 전투 이치대첩 4
 
저 멀리 대둔산에서는 자욱한 안개가 내려져 있습니다. 안개 낀 가운데 이곳도 분위기가 남다릅니다. 당시 권율 장군이 이끌던 군사의 수는 불과 1,500여 명으로 2만 명의 병력을 대적하기에는 열세였지만, 지리적인 이점을 살려서 결국 왜군을 물리쳤다고 합니다.
 
국난의 시기에 중요한 요지였던 금산의 전투 이치대첩 5
 
열려 있는 공간인 안으로 들어오면 권율 장군의 대첩비가 있습니다. 조선말인 1866년 금성면(錦城面) 상가리(上佳里)에 이치대첩비와 대첩사 (大捷祠)를 세웠으나 1944년 6월 일제가 항일유적 말살정책으로 폭파되기도 했습니다.
 
국난의 시기에 중요한 요지였던 금산의 전투 이치대첩 6
 
축축한 느낌이라기보다는 무언가 경건한 느낌이 드는 곳입니다. 1991년부터 성역화 계획의 일환으로 사당과 비각, 내삼문, 외삼문, 담장이 설치되어 있는 공간으로 만들어두었습니다. 
 
국난의 시기에 중요한 요지였던 금산의 전투 이치대첩 7
 
안쪽으로 들어오면 대첩비각은 저 안에 자리하고 있는데, 이치대첩은 한산도 대첩, 행주대첩과 함께 임진왜란 3대 대첩으로 꼽힐 만큼 의미가 크다는 것을 알리고 있습니다.
 
국난의 시기에 중요한 요지였던 금산의 전투 이치대첩 8
 
다시 한 번 내삼문쪽으로 들어오면 충장사라는 사당도 나오는데 코로나19로 인해 지금은 안으로 들어가 볼 수는 없었습니다. 
 
국난의 시기에 중요한 요지였던 금산의 전투 이치대첩 9
 
권율 장군은 왜군이 장점인 조총의 위력을 알고 있었기에 지형을 최대한 활용하였고, 군사들을 조총공격에 대할 수 있는 진형으로 훈련을 시켰다고 합니다. 이치대첩지는 1984년 ‘권율장군이치대첩비’ 문화재자료 제 25호로 지정되었으며, 2000년 ‘이치대첩지’ 충청남도 기념물 제154호로 지정되었습니다. 이 전투의 승리를 통해 호남지역의 곡창지대를 수호하고 나아가 청주성 전투, 진주대첩, 행주대첩 등의 승리를 이끌 수 있었다고 합니다.
 

초지일관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