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여행

봄꽃이 피어 있는 천안 두정동 유적지에서

2020.03.27(금) 17:44:49 | 혜영의 느린세상 (이메일주소:ceo@linec.co.kr
               	ceo@linec.co.kr)

이 글은 충청남도 도민리포터의 글입니다. 충청남도 공식 입장과는 다를 수 있습니다.

조용한 공간이지만 봄꽃이 만개한 천안의 한 유적지가 있습니다. 두정동에 오래된 무덤이 자리한 그곳에 봄꽃이 만개했지만 조용한 분위기 속에 차분하기만 했습니다. 그래도 가까운 곳에 햇볕을 쬘 수 있는 곳이 있다는 자체가 반갑더라구요. 

두정동 분구묘 같은 곳에서 발굴되는 석기에 남아 있는 사용흔을 통해 사용한 나무의 수종과 도구의 목적을 과학적으로 추적하고, 선사시대 도구의 높은 효율성을 확인할 수 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이날은 애견을 데리고 나온 사람들이 눈에 많이 띄네요.
 
봄꽃이 피어 있는 천안 두정동 유적지에서 1
 
봄의 향기가 물씬 풍겨나지만 그대로 즐길 수가 없으니 참 요즘에 자가격리 아닌 자가격리를 하면서 조심스럽게 지내봅니다. 사회생활을 해야겠지만 아무래도 조심할 수밖에 없죠. 
 
봄꽃이 피어 있는 천안 두정동 유적지에서 2
 
요즘에는 이런 플래카드를 쉽게 볼 수가 있습니다. 국민 예방수칙으로 공원이용 시 다음 사항을 준수하셔야 합니다. 공원이용 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증상이 있는 분들은 공원이용을 자제하셔야 합니다. 요즘에는 건강을 더 잘 챙겨야 된다는 생각이 듭니다.
 
봄꽃이 피어 있는 천안 두정동 유적지에서 3

천안 두정동 유적지는 햇살좋은 날 나와서 돌아볼 수 있는 공원처럼 조성이 되어 있는 곳입니다. 천안은 백제 건국정신, 대한제국 개척, 왕건 고려 통일정신, 창조정신의 발원지라고 볼 수 있다고 합니다.
 
봄꽃이 피어 있는 천안 두정동 유적지에서 4
 
천안의 구석구석을 살피면 이렇게 오래된 유적지를 만나볼 수 있습니다. 지금은 현대인들이 살아가고 있지만 과거에는 선사인들이 살아왔던 것이죠.  
 
봄꽃이 피어 있는 천안 두정동 유적지에서 5
 
위로 걸어서 올라가봅니다. 옛날에는 이 주변의 어떤 풍광이었을지 쉽게 상상하기가 어렵습니다. 
 
봄꽃이 피어 있는 천안 두정동 유적지에서 6
 
천안의 두정동 유적은 청동기 백제시대 초기로 편년 될 수 있는 주거 및 분묘유적으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봄꽃이 피어 있는 천안 두정동 유적지에서 7
 
두정동 유적은 두정동 일대를 택지로 개발하면서 발견된 유적지로, 1999년에 발굴 조사하였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봄꽃이 피어 있는 천안 두정동 유적지에서 8
 
한적한 날 나온 분들은 이곳저곳에서 주로 한 명이나 두세 명씩만 모여 있습니다. 코로나19가 바꾼 일상이기도 합니다. 
 
봄꽃이 피어 있는 천안 두정동 유적지에서 9
 
고분은 선사시대의 지식이 축적되고 기술이 발달함에 따라서 무덤은 기념물화(記念物化)하여 시설이 확대되고 견고하게 만들게 된 것이라고 합니다. 
 
봄꽃이 피어 있는 천안 두정동 유적지에서 10
 
온몸에 배인 작은 습관들이 건강하게 만들어준다고 합니다. 적게 먹고 자주 움직이고 자주 웃으면 건강에 좋다고 하네요. 요즘처럼 코로나19가 위축되게 만들 때에는 집에서나 가까운 공원에서 움직이고 자주 웃으면서 건강을 지켜보세요.
 

혜영의 느린세상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