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교육사회

영화 관람·감독과의 대화로 인권 감수성 높여

충남교육청, 학생인권주간 행사로 작은 인권영화제 개최

2019.11.05(화) 18:28:26 | 충남교육청 (이메일주소:gbs@cne.go.kr
               	gbs@cne.go.kr)

영화 관람·감독과의 대화로 인권 감수성 높여 1

충남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학생독립운동기념일 90주년을 맞아 운영하는 학생인권주간 행사로 교육청 대강당과 내포 지역 영화관에서 작은 인권영화제 ‘사람, 삶’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문화예술을 통해 학생, 학부모, 교직원의 인권 감수성과 인권 시각을 넓히기 위한 것으로, 학교 스포츠 인권 문제를 다룬 정지우 감독의 ‘4등’과 시리아 아동과 난민 문제를 다룬 나딘 라바키 감독의 ‘가버나움’을 상영했다.

도교육청은 영화 상영이 끝난 뒤 정지우 감독과 시리아 난민 구호단체 ‘헬프 시리아’의 사무국장 압둘 와합이 참석하는 관객과의 대화를 진행해 영화에 대한 이해 폭을 넓혔다.

아울러 부대행사로 국가인권위원회와 사제동행 인권동아리 활동 홍보 부스를 운영하고, 국가인권위원회나 인권센터 등 관계 기관과 교육청에서 제작한 인권 수업 자료를 배부했다.

충남교육청 양정숙 민주시민교육과장은 “문화 다양성이나 청소년 인권을 다루는 영화를 접하기 쉽지 않은 도내 현실을 고려해 작은 영화제를 열게 됐다”며 “교육 현장에 모두의 인권을 존중하는 문화가 토대를 이룰 수 있도록 다양한 형태로 지원을 계속하겠다”고 말했다.


담당부서
민주시민교육과
041-640-7415
 

충남교육청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1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