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10년전 오늘

충청남도복지재단 11월 본격 가동

2019.10.17(목) 15:00:27 | 도정신문 (이메일주소:ktx@korea.kr
               	ktx@korea.kr)


법인 설립 허가 등 절차 마무리
“충남형 복지 구현 거점 기대”


충남도민의 숙원인 ‘충청남도복지재단’이다음 달 문을 열고 본격 가동한다. ‘복지수도 충남’을 뒷받침할 ‘충남 복지 플랫폼’이 설립 추진 9년 만에 결실을 맺었다. 도는 지난달 26일 복지부로부터 충남복지재단 설립 허가 통보를 받고, 직원 채용 및 창립 이사회 등 재단법인 설립에 필요한 제반 절차를 마무리했다. 출범식은 내달 20일경으로 예정됐다.

충남복지재단은 저출산고령화 시대 급격한 복지 환경에 대응하고, 전문 복지 서비스 제공을 위한 비영리 기관이다. 2010년10월 기본계획 수립 후 설립을 본격추진해 민선7기 출범 이후인 지난해 11월 행정안전부 심의에서 경제적 타당성 등을 인정받으며 본궤도에올랐다.

도는 지난 2월 조례를 제정한 뒤 3월 예산을 확보했으며, 6월에는 정관을 제정하고, 임원공모 및 임명 등의 절차를 진행했다. 지난달 20일에는 창립 이사회를 개최하고, 초대 이사장으로 변평섭 전 세종시 정무부시장을 선출했다.

이날 이사회에서는 또 제규정을 심의하고, 올해 사업계획과 세입세출예산 등을 심의했다. 이달 중에는양승조 충남도지사와 고일환 충남복지재단 초대 대표이사가 성과 계약을 체결하고, 도 공무원 4명도 파견할 예정이다.

충남복지재단 사무실은 내포신도시 전문건설공제조합 건물 내에 마련했다. 직원은 공개채용 절차를 통해 채용 예정인원 19명중 14명을 우선 선발, 이달 중 근로계약을체결할 예정이다.

충남복지재단 주요 사업은 충남형 복지 구현을 위한 전달체계 구축(농어촌 중심) 지역 복지 연구·개발 및 현장 정책 지원 위기 등 고 난이도 사례 컨설팅 및 솔루션 운영등이다. 또 사회복지 서비스 품질관리 및 컨설팅 지원 복지 자원의 효율적 관리·배분을 위한 나눔네트워크 구축 충남 사회서비스 지원단도 운영할 예정이다.
●사회복지과 041-635-4241


 

도정신문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