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교육사회

55개 학교 71개 시설 태풍 피해…자체 복구 가능

- 충남교육청, 8일 오후 3시 피해 상황 발표

2019.09.09(월) 18:33:24 | 충남교육청 (이메일주소:gbs@cne.go.kr
               	gbs@cne.go.kr)

55개 학교 71개 시설 태풍 피해…자체 복구 가능 1


55개 학교 71개 시설 태풍 피해…자체 복구 가능 2


충남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제 13호 태풍 링링으로 인해 도내 55개 학교 71개 시설이 피해를 입었으나 수업에 지장을 줄 정도는 아니라고 8일 발표했다.

피해 지역은 천안, 아산, 보령, 서산, 논산, 부여, 예산, 태안 8개 지역이었으며, 태안이 발생건수에서는 가장 많았다. 피해시설물은 지붕 마감재, 외벽 등이 많았다.

김지철 충남교육감은 8일 오전 피해상황 보고를 받고 바로 체육관 외벽 치장 벽돌이 떨어지고 식당 연결통로 비가림 시설이 훼손된 태안여고를 방문해 피해상황을 둘러보고 신속하고 정확한 피해복구를 당부했다.

충남교육청은 교육시설재난공제회와의 유기적인 협조를 통해 조속한 피해복구 추진으로 학생교육활동에 지장이 없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한편, 충남교육청은 지난 5일부터 태풍 소멸 시까지 상황관리전담반을 운영하고 비상연락체계를 유지해 재난상황에 철저히 대비토록 했다.


담당부서
안전총괄과
041-640-8431
 

충남교육청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1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